최종 편집일 : 2021.01.28 (목)

독거장애인 24시간 활동보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

독거장애인 24시간 활동보조

도내 최초 자체예산 확보

포항시는 지난 22일 장애인활동보조 24시간 지원에 따른 수급자격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7명의 대상자를 선정해 23일부터 상시돌봄서비스를 실시한다.
24시간 장애인활동지원은 하루 16시간까지만 지원됐던 최중증 독거장애인에 대한 서비스에 추가로 심야 8시간(22:00~06:00)의 활동지원급여를 지급해 24시간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그동안 최중증 독거장애인은 활동지원사가 퇴근한 후 화재나 폭염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혼자 움직일 수 없어 안전사고에 노출될 위험성이 높아 24시간 돌봄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시는 도내 최초로 3명의 자체예산을 확보해 6월부터 신청을 통해 접수된 사지마비 와상, 호흡기 착용 최중증 독거장애인에 대한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7월에는 도 추가지원 4명의 예산을 확보하게 돼 총 7명에게 24시간 활동지원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포항시 편준 노인장애인복지과장은 “24시간 활동지원 서비스 제공을 시작으로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포항시는 장애인활동지원부산광역시 20명, 대구광역시 21명 등 광역자치단체와 비교했을 때 기초자치단체로서는 영남권에서 가장 많은 인원을 지원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